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남시의회  hanam city council

  • 전체메뉴
  • 통합검색
  • 외부링크
  • 글자를 크게
  • 글자를 보통으로
  • 글자를 작게

맨위로 이동


상단 통합검색

시민의 뜻을 존중하는 신뢰받는 의회

홈 > 열린광장 > 의회에 바란다

  • 홈으로
  • 이전
  • 프린터

의회에 바란다

이곳은 의회의 기능에 맞는 자치법령의 제도개선사항, 또는 의원들의 의정활동과 관련된 다양한 의견을 게시할 수 있는 곳입니다. 게시하여 주신 소중한 의견에 대하여는 의정활동 자료로 활용하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시민 불편사항의 대부분은 시관계 부서에서 처리해야만 해야 할 민원으로 답변을 원하는 민원에 대하여는 하남시청 홈페이지(www.hanam.go.kr)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라며, 의회와 관련 없는 단순 민원사항 등에 대하여는 답변을 하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특정개인 및 단체에 대한 비방, 상업성 광고, 욕설, 정치적 목적이나 선거법위반 등 본 게시판 운영의 취지에 부적합한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시립어린이집 원장님의 이해가 안되는 행동

질문과답변 |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본문
시립어린이집 원장님의 이해가 안되는 행동 정OO 2021-10-08 조회수 21
위례대로6길 20 호반써밋 21년 2월 말 입주 단지내 시립 위례솔어린이집 한 곳 뿐 대기자 길어 대기 하던 중 봄 쯤 둘째 임신 놀이터 나가서 우연히 어린이집 안 빈교실이 보임 매일 빈교실이라서 문의하니 유아반 애들이 안차서 영아반으로 충원 한다고 함 이때 입소 가능 희망이 생김 하남시 국공립어린이집 공무원 담당자한테도 문의하니 원장님께서 교사 구하고 있다고 함 3개월 후(3개월 후 전화 한 통 그 전에 전화 한 적 없음,충분히 기다렸다 생각함) 전화하니 여전히 교사 구하고 있다고 함 둘째
임신으로 입덧 지옥을 경험하며(입덧약도 효과는 미비함) 첫째 아기 어린이집 입소가 너무나도 간절한데 3개월이 지나도 여전히 교사를 구한다는 원장님의 단호한 말 둘째 입덧으로 힘들다 호소를 해도 교사를 구하고만 있다는 원장님의 단호한말 그 어떤 학부모의 어려운 환경을 헤아리는 단어는 한 단어도 없었음 제가 원장님께 올 해는 (21년) 애기 입소 하기 어렵겠네요? 하니 그렇다고 봐야죠 라는 원장님의 단호한말 교사를 구하고 있다는 말투,행동(교사 구인글 사이트를 몇 군데 확인 한 결과 교사구인글 없었음 ) 교사 구인글이 아예 없진 않겠지만 교사를 구하고 있다는 원장님의 적극적인 태도를 볼 수 없고 교육기관의 총책임자인 대표라는 분께서 어떻게 힘들어 하는 학부모에게 위로의 말 따위 한 번도 없이 교사구하고 있다는 말만 하는 것인지 이해가 안가고 북위례,위례는 애기들이 많고 어린이집이 없다고 이미 소문이 남 그리고 그게 현실이고 이 시점에서 총 정원 72명까지 받을 수 있는 어린이집을 지금 1년이 다 되도록 약 35명만 받는 원장님의 운영태도가 도무지 이해가 안감 관리실어린이집은 영아만 위주로 입소 하지 유아반애들은 대부분 영어유치원,놀이학교,유치원 등등 많이 다녀 관리내 어린이집들은 영아애들이 많고 유아애들이 거의 없을수 밖에 없음(교육기관서 10년 넘게 일함 많이 봐 왔음) 차라리 원장님께서 올 해 21년은 영아반증설 계획이 없다고 처음부터 말 했으면 기대하지도 않았고 기다리지도 않았음 마음비우고 22년에보내야겠다 생각했을거임 팩트는 빈교실이 보였고 문의 하니 원장님께서 교사구하고 있다고 했고 영아반 증설계획이 있다고 했는데 보여지는 행동은 반대의 행동 같아서 신뢰가 안가고 위례 내 주변 엄마들만 봐도 어린이집 자리 없어서 대기 하고 기다리는 엄마들이 많은데 원장님은 교육기관의 대표자로서 동네 불구경 하듯 뒷짐지고 있는 태도로 보여져서 화가 나네요 저출산이 심각한 한국에서 어린이집 자리 빈교실이 있는데도 불구 대기자가 많고 기다리는 학부모들의 입장을 1도 헤아리지 않는 원장님의 자격이 의심스럽네요 이 부분에 대해 하남 시민으로서 제가 납득 할 수 있는 답변 부탁드려요


전체 2,444, 1 / 245페이지
게시판 목록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44 시립어린이집 원장님의 이해가 안되는 행동비밀글 정OO 2021-10-08 22
2443 당리당략의 처세술로 눈감으시렵니까? 김OO 2021-10-07 39
2442 H2프로젝트 우선사업자 철회하라!! 김OO 2021-10-06 26
2441 9호선 예비타당성조사보고서에 대한 정보 공개 요청 부탁드립니다. 정OO 2021-09-29 24
2440 H2특위구성을 응원합니다 김OO 2021-09-29 32
2439 H2 프로젝트 감사를 요청합니다. 이OO 2021-09-29 30
2438 하남시의회 특위 구성으로 h2부지 의혹 해결해주세요. 구OO 2021-09-29 23
2437 h2 우선사업자 취소 하라 김OO 2021-09-29 21
2436 H2프로젝트 감사 청구 정OO 2021-09-29 18
2435 정당성 잃은 H2프로젝트 인정 못합니다. 소OO 2021-09-28 21